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

[PCE-CD] 몽환전사 바리스(夢幻戦士ヴァリス) 1992 - [1] 개봉기

PC-Engine CD|2018. 7. 23. 20:56

 

PC엔진 CD롬판 몽환전사 바리스 1편 입니다. 원작 게임은 8비트 PC-88, FM-7, MSX로 1986년 울프팀에서 개발하고 일본 텔레넷에서 출시한 횡스크롤 액션게임입니다.

 

게임표지는 발매당시에도 레트로스러운 디자인입니다. 80년대 유행하던 전형적인 미소녀 판타지 액션 애니메이션풍의 디자인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얼핏 1985년작 환몽전기 레다의 디자인을 카피에 가까운? 모티브로한 듯한 느낌도 있습니다.

 

 

 

 

 

게임 CD의 뒷면도 무척 단조로운 디자인입니다. 프린팅 되어 있듯이 PC엔진 리메이크판 바리스 1은 RIOT에서 제작 했습니다.

 

PC엔진용 바리스1은 2, 3, 4편이 먼저 발매된 이후 가장 마지막에 바리스 1이 리메이크되어 이식되었습니다. 그 덕분에 게임의 부족한 볼륨을 다량의 고 퀄리티 비주얼씬으로 보충하고 있습니다.

 

 

CD프린팅도 평범합니다. 보다 컬러풀한 일러스트로 제작이 되었다면 좋았을것 같습니다.

 

 

 

   

 

 

몽환전사 바리스의 탄생은 일본 컴퓨터 잡지 LOGIN에서 주최한 게임업계에서 이미 발매한 제품이외의 게임소프트웨어를 제작해서 기술력과 아이디어를 경쟁하는 "게임 올림픽"을 개최했습니다.

 

이 게임올림픽에 일본 텔레넷의 프로듀서 겸 프로그래머 아키시노 마사히로와 시나리오 겸 디자이너 히로키 하야시는 회사업무 이외에 비밀리에 "스케반 불량전설"이라는 여고생 액션게임을 제작하다가 회사 경영진에게 들키게 되자 회사 이름으로 게임을 제작 출시하는 조건으로 징계를 면했다고 합니다.

 

스케반 불량전설의 게임 스타일을 일본 텔레넷에서 기획한 몽환계의 시나리오가 합쳐져 몽환전사 바리스가 탄생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이때 프로듀서이자 프로그래머인 아키시노 마사히로는 울프팀의 설립자이며 1980년대 일본 PC게임계에서 꽤 큰 이슈와 인지도 높은 제작자 였습니다. 대표작 - 몽환전사 바리스, 파이널 존, YAKSA, 아쿠스 시리즈, 아쿠스 오딧세이, 미드 가츠, 그라나다, FZ전기, 솔피스, 천무, 썬더스톰FX, 로드 블래스터 FX, 타임걸 MD 등등 1980년와 90년대 초 게이머들은 잊을 수 없는 게임들을 기획과 프로듀싱 그리고 프로그래밍을 동시에 한 뛰어난 게임제작자 입니다.

 

 

 

아키시노 마사히로는 1980년대 PC게임 개발사인 일본 텔레넷 입사이후 게임 프로그래머겸 프로듀서로 두각을 보였습니다.

 

1987년 1월 자신과 가까운 개발직원들과 함께 독립회사 울프팀을 설립하기도 했으며, 독립의 이유는 당시 컴퓨터 잡지 인터뷰로" 일본 텔레넷에서는 자신이 만들고 싶은 게임을 만들 수 없기 때문"이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울프 팀의 데뷰작이 되는 횡스크롤 액션게임 "YAKSA"의 개발이 크게 지연되는 등 처음부터 직원들과의 불화가 잇따르면서 1990년 자신이 설립한 울프팀의 대표 자리에서 퇴임에 몰려 쫒겨나게 됩니다.

 

울프 팀에서 쫒겨난 그는 같은 해 "J포스"를 설립해 에닉스의 하청을 시작으로 반프레스토, 사미, 세가등의 프로젝트를 수주하지만 여기서도 상당한 개발지연을 연달아 일으켜 클라이언트와의 문제가 끊이지 않았다고 합니다.

 

 

 

 

회사는 어떻게든 돌아갔지만 1994년 J포스에서 구와나 신고(후일 아이디어 팩토리 대표, 컴파일하트 대표)가 기획담당자로 있으며 세가에서 하청으로 가칭 시뮬레이션 RPG(아직 제목이 정해지지 않은 게임입니다.)를 제작하고 있을때, 아키시노 마사히로가 개발도중 갑자기 실종되어 J포스는 대표의 부제로 임금 체불과 함께 프로젝트를 진행하지 못해 도산하게 됩니다.

 

이 사건으로 해당 시뮬레이션 RPG는 개발이 중단된것 같았지만, 결국 도산한 J포스를 세가가 인수하게 되고 개발 핵심 인원들을 세가로 흡수하여 계속 제작을 했지만 결국 그 게임은 개발이 중단되고 완성되지 못했다고 합니다.

 

 

그 후 구와나 신고는 그 개발 인원들을 세가에서 다시 불러모아 아이디어 팩토리를 설립하고 후일 스펙트럴 포스를 제작하게 됩니다.

 

 

세가에서는 개발이 중단된 위기에 빠진 가칭) 시뮬레이션 RPG를 포기하지 않고 한신 대지진으로 살 곳조차 잃은 세가 간사이 지사의 직원들이 힘겹게 완성하여 1996년 세가세턴 드래곤 포스로 빛을 볼 수 있게 됩니다.

 

그 이후로도 아키시노 마사히로는 생사에 대한 소식은 끊어진 채라고 합니다.

 


 

스토

 

몽환계, 암흑계, 현실계. 이 3가지 다른 시공을 모두 손에 넣으려는 로그레스의 야망은 이미 시작되었다.

 

로그레스는 첫째로 "빛의 힘"을 마석 판타즘쥬얼리에 봉인했다. 빛의 힘을 빼앗긴 몽환계는 로그레스에게 대항하지 못하였고, 이제 현실계가 로그레스의 맹공을 받는 것도 시간 문제였다. 몽환계를 통치하는 환상여왕 바리아는 사악함을 물리칠 힘을 갖은 자" 현세에서 가장 빛과 어둠이 균형잡힌 마음을 갖은 자"를 찾고 있다...

 

선택받은 자는 현실계에 존재했다. 아소 유코, 17세. 사립성심여자학원에 다니는 평범한 여고생 유코는, 바리아에게 선택되어 바리스의 전사로 일어섰다.

 

정의로 일어나 모든 시공을 구하기 위해 싸울 것을 결심하게 된다. 하지만, 때마침 로그레스는 유코의 클래스매이트 키리시마 레이코를 술수에 빠트려, 암흑계의 전사로 키워냈다.

 

가혹한 운명을 알지 못한 유코는 싸움에 나가게 된다.

 

 

 

 

게임의 주인공 아소 유코 소개입니다. 올드게이머의 영원한 아이돌 아소 유코의 데뷰작을 당시 현대적인 감각으로 리메이크 했습니다.

 

 

세월의 흐름 만큼 원작과는 캐릭터 디자인에서 많이 차이가 있습니다. 특히 눈 크기가 많이 작아졌네요.

 

오리저널 바리스 1의경우 게임의 주인공인 아소 유코의 팬클럽이 결성될 정도로 많은 인기를 얻었습니다. 덕분에 바리스가 시리즈 화 되고 많은 기종으로 이식되는 밑거름이 되기도 했습니다.

 

 

용량문제가 있는 MSX를 제외한 오리지널 원작게임에도 액션게임이지만 혁신적인 비주얼 씬이 도입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게임의 원화 디자인 원본을 사고로 잃어버려 각 시리즈마다 새로 디자인 하다 보니 캐릭터의 디자인이 다르다고 합니다.

 

 

몽환계, 현실계, 암흑계의 관계와 최종보스 로그레스, 바리아, 레이코에 대한 설명입니다. 애니메이션 컷씬만큼이나 화련한 캐릭터 디자인들이 돋보입니다.

 

PC엔진판의 비주얼 원화와 콘티는 나베시마 오사무 감독이 담당했습니다.

주요작품은 1975년 게타로보G 동화부터 시작해서 가이킹 동화, 잠보트3 원화, 당가도A 동화, 우주전함 야마토 원화, 다이탄3 원화, 건담 원화, 철인 28호 원화, 오거스 콘티, 야와라 원화,  세인트테일 감독, 포포로크로이스 원화, 겁장이 페달 감독, 아키라 원화, 명탐정 코난 극장판 원화등을 담당했던 베테랑 애니메이터 이자 감독입니다.

 

자세한 작품 프로필은 여기서 확인 하세요.

https://www18.atwiki.jp/sakuga/pages/606.html

 

 

CD롬을 이용한 그래픽과 사운드 그리고 애니메이션 씬은 막강하게 업그레이드 되었지만 원작 게임 자체가 이미 5~6년 전 게임을 베이스로 하기 때문에 무척 단조로운 구성입니다.

 

어찌보면 과거부터 즐겨온 팬심이 있다면 대단한 명작으로 평가가 되지만 단지 재미있는 액션게임을 찾던 신규 유저인 경우 비주얼 씬만을 내세운 너무 단순한 B급 액션게임으로 평가 될 수 있습니다.

 

 

   

 

 

기본적인 검을 이용한 타격공격과 점프, 슬라이딩의 액션뿐입니다. 아이템은 체력과 마력 그리고 보너스 로 5가지가 등장합니다.

 

 

알파벳으로 구성된 공격무기 3단계 업그레이드가 됩니다. 상황에 따른 무기 변경 보다는 취향에 따른 변경으로도 게임 플레이가 어렵지 않게 진행됩니다. 그 만큼 난이도가 낮게 잡혀 있습니다.

 

 

스테이지를 거듭할 수록 새로운 마법을 익힐 수 있습니다. 마법은 마력을 소모하며 강력한 마법들은 꽤 강력한 위력을 보여줍니다.

 

가장 실용적인 마법은 룬 바리어로 강력한 보호막을 사용하여 게임 난이도를 더욱 낮추어 줍니다.

 

 

이미 스토리적으로 감출 것이 없는 리메이크 작에 기존 유저들을 타겟으로 한 게임이기 때문에 각 스테이지에 대한 소개와 보스전 스크린 샷도 거침없이 메뉴얼에 등장합니다.^^

 

 

PC엔진판 몽환전사 바리스는 2단 점프 대신 단일 대 점프 기능과 슬라이딩 이동 공격등으로 기본적인 시스템을 개선했습니다.

 

[ PCE 몽환전사 바리스 개봉기 동영상 ]

 

다녀가신 흔적은 아래의 하트모양의 공감 ♡을 눌러주세요.

방문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댓글()